'carbon'에 해당되는 글 '2'건

차량 흡기 계통의 carbon 찌꺼기는 가솔린 차량보다 디젤 차량에서 심각하다.
가솔린 차량 관련 포스트 : http://www.semanogic.com/blog/tc/scott/entry/GDI-carbon-build-up-issue

운행 중인 카니발2 디젤 차량에 오일캐치의 역할을 해줄 수 있는 세퍼레이터를 장착.
골프 GTI에는 전용 부품이 필요한데 반해 국산 차량은 대충 국산 차량용 순정 오일 세퍼레이터 부품을 구입해서 사용하면 된다.

사용 부품 : 베라크루즈용 세퍼레이터 + 트라제히터호스(x2) +  히터호스(내경15mm) + 오렌지주스통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엔진 상부 인터쿨러를 제거하면 헤드가 나오는데 먼지낀 중앙의 호스가 블로우바이 가스나 통과하여 흡기로 유입되는 라인이고(일명 라바호스),
이 엔진출구와 흡기 입구 사이에 세퍼레이터를 달아주는 작업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걸러진 오일 드레인은 주스통으로 밀봉(밀봉이 잘 안되면 터보차저로 역류할 수 있다고 한다. 액셀로 터보가 걸리고 앨셀 오프시 터보라인으로 -압이 걸릴때)
이렇게 작업했는데 세퍼레이터가 덜덜거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라인 수정 및 세퍼레이터 고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약 3000Km 주행 후에 걸러진 블로우바이개스의 오일.

2002년식 카니발2 회춘하겠네.



2015/02/12 13:14 2015/02/12 13:14
Posted by scott
모든 내연기관은 연료가 폭발한 이후, 배기가스가 깔끔하게 배기라인으로만 가지 않고,
크랭크 케이스 쪽으로 새어들거나, 환경오염을 줄이기 위해 일부러 연소실로 재순환/재연소시켜 배기가스를 줄이기도 한다. (Blow by Gas)

Golf 5세대 GTI의 흡기 시스템.
사용자 삽입 이미지










GTI 흡기 시스템을 보면 블로우 바이 가스는,
PRV(Pressure Regulating Valve)를 통해, 흡기 인테이크로 재유입되어 순환하거나,
써지탱크로 직접 들어가도록 되어 있다.
그림 상, PCV(Positive Crankcase Ventilation) 라인으로도 흡기쪽으로 유입되는 것 같다.

연소실에서는 순수하게 연료만이 연소되는 것이 아니고,
피스톤이나 엔진 내벽의 윤활을 위해 작용하고 있는 엔진오일 또한 미세하게 연소되므로,
이 Blow by Gas에는 이 오일 찌꺼기 또한 잔존하게 되어 연소실로 재 유입되는 과정에서
흡기 시스템(인테이크/흡기매니폴드)에 카본을 생성하게 된다.(Carbon Build-up Issue)

카본 생성을 억제하기 위해 오일캐치 캔이나 오일 세퍼레이터를 장착하게 되는데,
차량 제조사에서 기본으로 달려 나오는 경우도 있고, 출시 이후 문제로 튜닝하게 되기도 한다.

5세대 GTI용으로 애프터마켓용 오일 캐치탱크가 나와 있다.
이는 순정 PRV 밸브를 떼어내고 강화형 PRV 밸브로 교체해야 가능하다.
http://www.42draftdesigns.com/Mk5-FSI-Ultimate-Oil-Catch-Can-Solution_p_297.html
국내에서도 비슷한 제품을 장착해주는 곳이 있다.

TSI 엔진용으로는 아래와 같은 튜닝품이 있다.
http://www.ctsturbo.com/cart/products/CTS_Turbo_MK6_TSI_Catch_Can_Kit-4466-581.html
엔진 구조가 좀 달라서 캐치탱크도 좀 더 복잡함. 국내에는 아직 없는 것 같다.


GDI Carbon Build-up Issue
https://drivegeek.wordpress.com/2012/08/25/update-gdi-carbon-build-up-issue/
https://drivegeek.wordpress.com/2011/10/19/gdi-carbon-buildup-issue-and-a-solution/

2015/01/02 09:05 2015/01/02 09:05
Posted by scott